www.smartincome.com

요즘 한창 핫한 여행지! 

베트남의 호이안, 다낭 ! 베트남을 방문하는 분이면 누구라도 한 번쯤은 베트남 기념품에 대해 무엇을 사가야 좋을까? 어떤 기념품이 있을까? 고민하신 적이 있을 거에요. 이번에는 누구나 구매하는 흔한 기념품이 아닌 조금 특별한 베트남 기념품을 알려드릴려고 해요. 베트남에서 흔히 커피를 주로 기념품으로 많이 사오는데요. 커피 제2의 커피생산국답게 베트남 기념품으로써 충분히 좋은 아이템이지만, 커피말고도 우리가 미쳐 알지못한 제품들과 현지에서 사랑받고 있는 국민제품들이 있는데요. 우리나라에서도 구할 수 있는 호랑이연고, 달리 치약, G7 커피, 하오하오라면 말고 오직 베트남에서만 구매 가능한 선물리스트 알려드릴까 해요. 한번 보실까요?!


1. CHIN-SU 소스


대표 칠리소스로, 250g 8,600동 한국돈 400원정도해요. 저렴한 가격만큼이나 대중적인 이 소스는 베트남 식당에서 자주 볼 수 있어요. 친수소스라고도 불리우며, 매운 소스 같아 보이지만 한국인 입맛에는 살짝 매운 칠리소스 맛이에요. 태국 쓰리라차 소스가 있다면 베트남은 친수소스에요. 주의하실 점이 처음 개봉할 때 뚜껑 윗부분을 가위로 커팅 해야 해요. 독특한 개봉 방법이죠?! 볶고 지지고 굽고 데치는 모든 요리에 만능소스처럼 사용되며, 베트남 여행시 튀김류 혹은 샤브샤브 먹을 때 매콤한 양념소스주는 건 다 이 소스에요. 은근한 중독성때문에 한국에 돌아와서도 치킨, 족발, 탕수육에 콕콕 찍어먹었는데 느끼한 음식에 잘 어울리는 조합이에요. 최근 한국에도 수입한다고 하는데 맛도 미묘하게다르고 가격도 3500원이라고 하니 현지에서 쟁여오는 게 좋을 거 같아요.

2. 녹두콩 과자


베트남 국민간식! 가격은 29600원으로, Bánh Đāu Xanh 정식 이름이에요. Banh = 과자, Dau = 콩, Xanh = 녹색이라는 뜻으로 해석하자면 "녹두 콩으로 만든 과자" 이예요. 우리나라 제과업계가 유명해지지않았을 때 나오던 콩스낵같은 맛으로, 과자보단 디저트에 가까운 이 과자는 아주 부드러워서 살짝만 만져도 부서져요. 달달하면서도 계속 땡기는 맛으로, 녹차랑 같이 먹으면 최고예요. 딱딱한 음식 씹기 불편해하는 어른들에게 선물하면 굉장히 좋아하시는 제품으로, 낱개보다는 큰사이즈구매가 가격면에서 이득이니 참고하세요.


3. 짜다 차 4만 원


베트남 말로 짜다 (Tra Da), 즉 얼음을 넣은 베트남 차를 의미해요. 어느 식당에 가도 주문 가능한 냉차로, 스민 향 조금 나는 녹차 맛이에요. 일반 녹차 맛보다 색달라서 선물용으로 좋아요. 우리나라 보리차 마시듯 흔하디흔한 차이지만 신경강장제, 스트레스감소, 고혈압에 효과가 있다고해요. 한국에 오면 생각나는 개운함인만큼 꼭 구매해서 한국에서도 끓여드시길 바래요.


4. 땅콩사탕 3000원


견과류가 유명한 베트남에서 한국인 입맛에 호불호 없이 맛있는 사탕으로, 우리나라 엿과 사탕의 중간 정도의 식감으로, 한국에선 먹어보기 힘든 견과류 였을 좀 더 굳혀서 만든 식감이니 달달한 거 좋아하는 아이들에게 안성맞춤인 선물이에요. 베트남에선 아이어른 할 거없이 많이 먹는 사탕이라고 하니 맛은 보증된 셈이죠?!


5. 구운 캐슈넛 8000원


무조건 쟁여와야 하는 캐슈넛. 전 다시 간다면 캐슈넛만 열 봉지 사 오고 싶어요. 선물했던 사람들마다 다 전화 와서 극찬한 선물이었어요. 캐슈넛이라도 브랜드 종류가 다양한데, 껍질째 진공포장되어 있는 걸로 구매해야 맛있어요. 귀찮다고 껍질 제거한 캐슈넛산다면 뒷맛이 떫은 캐슈넛을 사게 될 수도 있으니 유의하세요.


이외에도 여성분들은 키플링백 인기 있고, 코코넛 믹스커피는 베트남 콩커피처럼 유명한 곳에서 구매하는 게 좋겠죠?! 베트남은 많이 쇼핑해도 가격이 얼마 안 나온다는 장점이 있지만 이왕이면 맛있고 한국에 없는 제품만 쏙쏙 사 오는 게 이득이에요. 껍질째 캐슈넛는 강제 추천하며 이상 베트남 여행 시 only 베트남에서만 살 수 있는 선물 BEST5이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