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w.smartincome.com

바나나를 꾸준히 먹으면 몸에 나타나는 신기한 변화

값싼 가격으로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는 획기적인 새로운 물건이 있다고 합니다. 다름 아닌 바나나인데요. 손쉽게 구할 수 있는 바나나는 요즘 최고의 다이어트 식품으로 뽑히고 있습니다. 이미 바나나는 많은 효능이 있다고 알려져 있는데요. 질환 예방, 체중 감량 그리고 특히나 천연 항암제로 유명해졌습니다. 연구에 의하면 원숭이들이 다른 동물들에 비해 두뇌 회전이 빠르고 가장 사람과 비슷한 동물로 뽑힌 이유가 바나나 때문일 수도있다는 결과를 보여줬는데요. 만능 약이라고도 불리는 바나나는 도대체 어떤 효능으로 인체에 도움을 줄까요? 오늘은 바나나를 먹으면 우리 몸에 나타나는 변화 5가지를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1. 운동 전 몸을 활성화해준다.

▼바나나는 고열량 음식으로 조금만 먹어도 배가 부른데요. 바나나의 칼로리는 바로 에너지 소비하는데 사용되는 특징이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운동을 하기 전 바나나 2, 3개를 먹은 뒤 운동을 하면 에너지 드링크를 마시고 운동한 것과 같은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칼륨이 풍부하여 근육이 빨리 회복되고 발달을 강화하기도 하는데요. 그래서 운동을 더 많이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고 합니다.


2. 운동 후 근육통을 줄여준다.

▼운동 후에 근육이 아프다거나 근육통이 잘 풀리지 않는다면 그 이유는 마그네슘을 충분히 섭취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바나나는 풍부한 마그네슘을 가지고 있는데요. 바나나의 마그네슘은 특히나 근육의 수축과 이완 그리고 단백질을 합성하는 데 효과적입니다. 바나나의 마그네슘을 좀 더 풍부하게 섭취하고 싶을 때는 바나나 차를 만들어 먹는 것이 좋습니다. 바나나 껍질을 벗기고 끓는 물에 7-10분간 끓입니다. 그리고 바나나의 물기를 없애주고 끓인 물과 함께 먹습니다. 운동을 하고 난 다음 마셔주면 다음 날 근육통도 없애주고, 단백질 합성에도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3. 우울증 없애준다.

▼바나나를 먹으면 미소 짓게 한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실제로 바나나는 항우울제 성질을 지닌 기질을 강화시킴으로써 우울증과 싸울 수 있는 영양소인 비타민 B9을 다량 함유하고 있습니다. 연구 결과에 의하면 우울증 환자들 50%는 엽산 결핍증이 있다고 하는데요. 의사들은 기분이 좋아지는 화학약품 섭취보다 세로토닌이 풍부한 바나나를 섭취하는 것을 더 추천한다고 합니다. 


4. 스트레스와 불안을 줄여주고 잠을 잘 자게 도와준다.

▼기분을 향상 시켜주는 영양소에는 B9 외에도 트립토판(tryptophan)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트립토판은 세로토닌의 전구체라고 하는데요. 세로토닌은 자연적인 항우울제이며 불안을 해소시키고 불면증을 치료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그뿐만 아니라 바나나는 스트레스를 조절하는 데 효과적이라고 하는데요. 노르에피네프린(norepinephrine) 성분이 바나나에 다량 함유되어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처방 없이도 우울증 치료, 스트레스 해소, 그리고 불면증 예방이 가능하니 한번쯤 바나나 섭취를 시도하여 치료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5.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준다.

▼최근 바쁜 일상 속에 사람들이 가장 많이 먹는 음식은 바로 패스트푸드입니다. 패스트푸드는 트래스 지방 (LDL 콜레스테롤 수치를 높이는 지방)을 늘리게 하는 음식 종류입니다. 트랜스 지방은 몸을 살 찌게 하고 건강에 아주 나쁜 지방인데요. "The Journal of Nutrition"의 연구에 따르면 바나나는 LDL 콜레스테롤 저하 효과가 있는 식물 스테롤을 함유하고 있다고 했습니다. 또한 바나나는 심장건강, 면역 건강, 소화기 및 신경계 건강에 모두 효과적인 B6가 함유하고 있어 건강 면에서는 최고의 식품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