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w.smartincome.com

눈을 촉촉하게 해주는 '인공눈물'의 치명적인 진실

최근 안구건조증으로 안과를 찾는 분들이 많습니다. 잦은 PC와 스마트폰의 사용과 라식 수술로 인한 후유증, 과도한 렌즈 착용 등이 안구건조증을 유발하는 요소들이라 할 수 있는데요. 이렇게 눈이 건조하고 뻑뻑한 느낌을 없애기 위해 임시방편으로 많이 사용하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인공눈물' 인데요. 그러나 인공눈물을 아무거나 사용하면 우리 눈에 오히려 치명적일 수 있다고 합니다. 무엇 때문인지 한 번 알아보겠습니다.

 1.  인공눈물, 아무거나 쓰면 안된다?

눈의 건조함과 뻑뻑함을 사라지게 하기 위해 우리는 '인공눈물'을 많이 사용합니다. 인공눈물을 사용하면 눈이 촉촉해지기 때문에 뻑뻑한 느낌을 어느정도 해소할 수 있기 때문인데요. 인공눈물을 구매할 때는 해당 인공눈물의 성분을 꼼꼼히 살펴본 후 구매를 해야한다고 전문가는 말합니다. 그 이유는 인공눈물 제품의 일부는 보존 기간을 늘리기 위해 '스테로이드'와 '혈관수축제' 등을 사용하기 때문입니다.



 2.  인공눈물에 눈에 치명적인 성분이?

인공눈물 제품 중 일부에 포함된 '스테로이드'와 '혈관수축제' 는 보존 기간을 좀 더 늘리기 위해 사용되는데요. 이런 인공눈물을 사용하면 눈이 뿌옇게 보이게 되는 백내장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고 합니다. 해외에서 한 청년이 스테로이드와 혈관수축제가 들어간 인공눈물을 자주 사용하다가 젊은 나이에 백내장 진단을 받은 사건으로 인해 많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3.  보존제 성분이 없는 인공눈물은 안전할까?

인공눈물 제품 중에서는 보존제 성분인 스테로이드와 혈관수축제가 포함되지 않은 제품도 분명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인공눈물이라고 해서 자주 사용해도 괜찮은걸까요? 전문가는 보존제는 포함되어 있지 않지만, 항균 작용을 위해 첨가되는 '벤잘코니움' 이라는 성분이 독성으로 인해 눈이 충혈되고 극심한 간지러움과 통증을 호소하게 되는 결막염을 유발할 수 있으니 자주 사용하는것은 좋지 않다고 말합니다.



 4.  인공눈물은 임시방편일뿐이다

안구건조증으로 인해 인공눈물을 매일 가지고 다니며 자주 넣는 분들을 주위에서 많이 볼 수 있는데요. 그러나 인공눈물은 그냥 단순히 현재 눈의 뻑뻑함을 임시로 해소해주는 임시방편일 뿐이라고 합니다. 인공눈물은 안구건조증을 치료하는 근본적인 치료법이 아니기 때문에, 차라리 안과를 방문하여 전문의에게 진료를 받고 정확한 치료를 통해 개선하는 것이 가장 올바른 방법이라고 합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