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은 호랑이가 다른 종과 친구로 지낸다면 어떤 종을 친밀하게 여길 것 같으신가요? 호랑이는 고양잇과 동물로 굳이 견주자면 강아지보다는 고양이와 친밀한 관계를 맺을 것만 같은데요. 오늘 소개할 호랑이는 조금 다르다고 합니다. 맹견 핏볼 테리어와 둘도 없는 친구 관계인 이 특별한 호랑이는 어느 날 아기 고양이를 보고 호랑이의 체면에 맞지 않는 생각지도 못한 반응을 보였는데요. 과연 호랑이는 이 아기 고양이를 보고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함께 보러 가시죠.

고양이 무서워 ‘하악질’하는 호랑이

오늘 소개할 사연 속 호랑이의 우리 앞에는 어느 날 특별한 방문객이 찾아왔습니다. 우리를 감싼 철창 밑에 놓인 디딤돌에 몸을 둥글게 말고 야무지게 앉아 있는 이 불청객의 정체는 바로 치즈 태비의 작은 아기 고양이인데요. 이 고양이는 호랑이를 마치 어항 속의 물고기를 쳐다보듯 호기심 어린 눈빛으로 빤히 바라봅니다.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호랑이와 고양이 사이의 거리는 거의 손 한 뼘 정도밖에 되지 않았는데요. 호랑이는 처음에 이 아기 고양이로부터 시선을 다른 곳에 두고 있었기에 자신의 앞에 찾아온 작은 불청객을 전혀 눈치채지 못하는 듯한 모습입니다. 이윽고 호랑이가 특유의 여유로운 몸짓으로 천천히 고개를 돌리는데요. 이때 호랑이와 고양이의 시선이 마주쳤고 둘 사이에는 기묘한 눈빛 교류가 흘렀죠.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호랑이는 자그마한 고양이에게 호기심이 드는 듯 고개를 갸웃거리며 살폈는데요. 그러다가 고양이를 조금 더 가까이 보려는 듯 살짝 얼굴을 들이밀고 말았습니다. 이를 공격으로 받아들인 듯한 고양이가 갑작스럽게 호랑이를 향해 몸을 쭉 뻗었는데요. 이에 호랑이가 보인 반응에 많은 이들이 웃음을 지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Old Memories]
호랑이는 평소 위엄 있던 체면 따위 내려놓은 체 고양이의 몸짓에 화들짝 놀라 뒤로 밀려났는데요. 게다가 고양이가 다른 고양이에게 하듯 입을 벌리고 찡그린 표정을 지으며 ‘하악질’까지 했습니다. 고양이 또한 이러한 호랑이의 요란스러운 반응에 놀란 듯 두 귀를 뒤로 젖혔는데요. 그럼에도 호랑이와 상반되게 밀려나거나 도망가지 않고 여전히 자리를 지키는 모습이네요.

고양이는 무섭지만 강아지와는 절친한 사이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고양이 앞에서 보인 이러한 호랑이의 야단법석한 반응이 더 화제가 되었던 것은 이 호랑이가 강아지와는 둘도 없이 절친한 사이라는 점이 밝혀졌기 때문이었습니다. 호랑이는 심지어 강아지 핏볼 테리어와 함께 우리를 쓰는 모습을 보이기까지 했는데요. 핏볼 테리어는 호랑이가 한 우리 안에 있음에도 전혀 개의치 않는 모습으로 우리 여기저기를 서성거렸죠.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심지어 그는 호랑이와 우리 사이의 좁은 공간도 굳이 비집고 돌아다니는 등 자신 보다 훨씬 더 덩치가 큰 호랑이에게 전혀 겁이라는 것을 먹지 않은 듯한 모습인데요. 오히려 우리의 대부분 공간을 차지하고 앉아 있는 호랑이를 귀찮아하는 듯한 표정과 몸짓으로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죠.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호랑이 또한 이러한 핏볼 테리어의 모습이 익숙한 듯 지나가다가 자신에게 몸을 부딪치는 강아지의 모습에도 별다른 공격 반응을 보이지 않고 오히려 얼굴을 들어 지나갈 틈을 만들어 주는 등 핏볼 테리어를 배려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게다가 핏볼 테리어의 꼬리를 핥아주거나 등에 손을 얹고 다리를 붙잡아 정성스럽게 핥아주는 등 둘 사이에서는 스킨십이 너무나 자연스러웠죠.

고양이 하악질의 이유는?

매일 경제

그렇다면 이렇듯 강아지와는 거리낌 없이 절친한 친구 사이로 지내는 호랑이가 정말로 고양이를 무서워해서 하악질을 한 것일까요? 이 궁금증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고양잇과 동물이 하악질을 하는 이유에 대해서 알아보아야 할 텐데요. 우선 ‘하악질’이란 고양이가 이빨을 드러내면서 마치 뱀이 내는 것만 같은 ‘하악’하는 소리를 내며 위협하는 행동입니다.

Bemypet

고양이가 이러한 하악질을 하는 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존재합니다. 우선 첫 번째로 상대방이 고양이가 생각하는 선을 넘었을 경우인데요. 고양이마다 성격이 다르기 때문에 자신만의 참을 수 있는 한계가 존재하는데 그 선을 넘었을 경우 짧게 하악질 하며 ‘하지 말라’는 경고의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죠.

Youtube@EBSCulture (EBS 교양)

하악질의 두 번째 이유는 몸이 아플 경우인데요. 하악질을 할 때 아드레날린이 분비되어 질병으로 인한 통증을 이를 통해 잊을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고양이들의 특성상 아픈 것을 본능적으로 숨기고자 하기 때문에 상대방의 갑작스러운 스킨십에 아픈 부위가 닿으면 하악질을 하는 경우도 많다고 해요.

Youtube@Unhappycat

마지막은 겁을 먹었을 경우인데요. 고양이는 겁을 먹으면 상대방에게 다가오지 말라는 위협을 하기 위해 반사적으로 하악질을 하는데 이는 두려움을 느끼는 상황에서 자신을 보호하기 위한 방어적인 행동입니다. 오늘의 사연 속 호랑이 또한 아마 같은 이유로 갑자기 다가온 고양이에 놀라 반사적으로 하악질을 하며 자신을 방어한 것이라고 볼 수 있겠죠.

Youtube@엽비의 추억팔이 [Old Memories]
자신보다 훨씬 몸집이 작은 고양이에게 겁을 먹고 마치 고양이가 하듯 하악질까지 하며 경계하는 호랑이와 그런 호랑이의 모습에도 끝까지 도망치지 않고 굳건하게 자리를 지키는 고양이의 모습은 두 동물이 기존에 가지고 있던 이미지와 완전히 반대되는데요. 호랑이와 고양이의 주객전도된듯한 이러한 모습이 네티즌들의 뜨거운 반응을 모았습니다.

일간 스포츠

네티즌들은 “고양이가 호랑이 겁을 주다니 너무 웃기다.”, “호랑이는 고양이를 아주 작은 호랑이라고 생각하고 고양이는 호랑이를 아주 큰 고양이라고 생각하는 듯”, “고양이는 약자에게나 강자에게나 한결같구나.”, “호랑이가 자기 얼굴 크기만 한 고양이 보고 놀라다니…. 호랑이 체면 다 죽었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