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를 넘어 유럽과 미국까지 세계 곳곳에서 한류의 인기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런 한류 열풍에 힘입어 K-Food도 날이 갈수록 인기를 더하고 있는데요. 덕분에 최근에는 한국 문화와 음식을 즐기는 외국인들로 채워진 유튜브 영상이나 예능 프로그램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외국인이 좋아할 만한 한국 음식을 떠올리면 보통 삼겹살이나 불고기 등 누구나 즐기기 쉬운 무난한 메뉴를 떠올리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한국 음식을 좀 먹어 본 외국인들이 말하는 맛있는 메뉴의 폭은 예상외로 다양한데요. ‘해외에서 팔면 대박 난다는’ 말까지 나올 정도로 외국인들이 좋아한다고 밝힌 한국 음식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단짠의 정석 갈비찜


비빔밥, 불고기, 김치 등과 함께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음식 중 하나인 갈비찜은 외국인이 좋아하는 한국 음식에 매년 올라오고 있는 인기 메뉴입니다. 외국인들에게 가장 맛있는 한국 음식을 물어보면 갈비찜이라고 답하는 경우를 자주 볼 수 있죠. 그만큼 맛과 포만감 모두 충족시킬 수 있어 외국인들이 좋아하는 음식입니다.


간장 맛이 배어 달콤하면서도 고소한 갈비찜은 이들의 입맛에도 잘 맞는 편인데요. 한국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은 최고의 한국 명절 음식으로 불고기 외에도 갈비찜을 꼽곤 합니다. 단짠의 정석으로 불릴 만큼 중독성 있는 맛과 부드러운 고기의 식감 때문에 선호하는 이들이 많습니다.

얼큰한 부대찌개


육수에 각종 햄과 야채를 넣고 끓이는 부대찌개는 취향에 따라 라면사리 등을 추가해 먹을 수 있어 한국인에게도 인기가 많습니다. 얼큰하면서도 진한 국물 맛에 각종 건더기를 즐길 수 있기 때문일까요? 의외로 많은 외국인이 선호하는 한국 음식 메뉴이기도 한데요. 건더기로 햄이나 소시지가 들어가기 때문에 외국인의 입맛을 사로잡는 데 성공했습니다.


SNS에서 ‘대한미국놈’으로 활동하는 미국인 울프 슈뢰더는 한국에서 제일 사랑하는 음식으로 부대찌개를 꼽기도 했습니다. 처음엔 사진을 보고 별로 맛이 없을 것 같다고 생각했지만, 먹고 나니 자신의 입맛을 사로잡았다고 전하기도 했죠. 단맛과 매운맛이 조화로워서 맛이 지루하지가 않다고 하는데요. 따듯한 국물이 속을 어루만져 준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았습니다.

매콤달콤 닭갈비

외국인들은 한국의 닭 요리는 맛없었던 적이 없었다고 입을 모았습니다. 한국식 치킨 역시 외국인들에게 인기 만점이죠. 기존 프라이드치킨 외에도 간장치킨, 양념치킨 등 다양한 메뉴에 놀라움을 금치 못합니다. 닭 요리 중에 닭갈비도 그에 못지않은 인기를 끄는 메뉴입니다. 닭과 각종 채소, 매콤한 소스 등으로 맛을 낸 닭갈비는 외국인들도 부담 없이 맛있게 먹을 수 있죠.

맵고 짭짤하면서도 달착지근한 양념 맛은 물론, 육즙이 풍부하고 따로 뼈를 발라낼 필요가 없어 많은 외국인들이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먹고 남은 부분은 다시 요리되어 볶음밥으로 먹을 수 있어 좋아한다고 밝혔는데요. 이외에 삼계탕이나 찜닭 등 닭 요리를 최애로 꼽은 외국인들도 많았습니다.

곱창도 의외로 인기


소와 돼지의 내장을 깨끗이 씻어 구워 먹는 곱창과 막창은 수많은 마니아층을 거느리고 있는 음식입니다. 하지만 외국인들에게 곱창의 비주얼과 특유의 냄새 때문에 선뜻 시도하기 어려운 음식이라 생각되는데요. 하지만 곱창을 실제로 맛본 일부 외국인들은 아주 질길 것처럼 생겼는데, 의외로 매우 연하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쫄깃쫄깃한 식감과 고소한 맛에 반해 곱창 먹방에 빠진 외국인이 점차 늘었다고 하죠.

쫄깃한 돼지껍데기


쫄깃쫄깃한 콜라겐 덩어리인 돼지껍데기는 피부에도 좋은 음식으로 알려졌습니다. 돼지껍질에는 탄수화물이 전혀 없고 단백질까지 풍부해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최고인데요. 겉면을 살짝 바싹하게 구워 고소하면서도 쫀득한 식감을 자랑하죠. 하지만 외국인들의 눈에는 숯불 위에서 구워지는 돼지껍데기 요리는 이색적일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의외로 쫄깃하면서도 바삭한 식감에 반해 선호한다고 밝힌 이들도 많았습니다.

콜라겐 덩어리 닭발


양념과 함께 숯불에 굽거나 혹은 국물에 자작하게 먹는 닭발도 마니아층이 많은 음식입니다. 특유의 감칠맛 나는 매콤함과 뼈 사이에서 찾을 수 있는 쫄깃한 식감은 그 어떤 요리로도 대체할 수 없죠. 하지만 적나라한 닭발의 모양새에 외국인들은 선뜻 도전하기 어려울 것 같은데요. 의외로 비주얼은 이상하지만, 맛은 있다고 좋아하는 외국인들도 있습니다. 매콤하고 부드러운 맛의 닭발과 주먹밥을 함께 먹으면 훨씬 맛있다고 밝힌 외국인들도 있었습니다.

이외에도 펄펄 끓는 뚝배기에 얼큰하게 즐길 수 있는 순두부찌개, 해산물과 고기를 같이 넣어 감칠맛을 느낄 수 있는 오징어순대, 달달하면서 바싹 구워 식감까지 일품인 호떡 등 외국인이 선호한다고 밝힌 한국 음식들이 많았는데요. 한국의 고유한 음식문화가 외국인들에게 이토록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고 하니 괜히 뿌듯해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