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와 드라마에서 주변의 분위기를 살려주고 주인공들의 연기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어주는 조연 배우들은 없어서는 안 될 존재들입니다. 이 때문에 요즘은 주연 배우보다 조연 배우들의 캐스팅에 더욱 공을 들이는 경우도 왕왕 있죠. 배우 정수영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름만 들었을때는 낯설지만 얼굴을 보면 누구나 ‘아~’라는 탄식이 나올만큼 많은 작품에 출연한 배우인데요. 오늘은 배우 정수영의 놀라운 필모그래피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대표 푼수 캐릭터
근데 이제 명문가를 곁들인

<환상의 커플>

정수영이 처음 대중들에게 알려진 것은 2006년 드라마 <환상의 커플>부터였습니다. 시골 동네에서 정신이 오락가락하는 ‘강자’ 역을 맡으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습니다. 하지만 사실 정수영은 명문 예술가 집안에서 태어났습니다. 아버지는 도예가 정진원, 할아버지는 시인 정한모이죠. 이 때문에 정수영도 어릴 때부터 성악가를 꿈꿨다고 합니다. 실제로 정수영은 방송 데뷔 전 연극계에서 활동할 때는 아름다운 귀족 자제 같은 역을 도맡아하기도 했습니다.

<내조의 여왕>
<시티홀>

그 이후로 드라마 <쩐의 전쟁>, <내조의 여왕> 등에 비중 있는 조연으로 등장해 존재감을 드러냈죠. 2009년에는 인기 드라마 <시티홀>에 출연했는데요. 주인공 ‘신미래’의 절친이자 억척스러운 9급 공무원 ‘정부미’를 연기했습니다. <시티홀>은 인기 작가 김은숙의 작품으로, 첫 방송부터 두 자리 시청률을 기록한 흥행작이었습니다. 아직도 많은 사람들의 인생 로코로 꼽히는 드라마죠.

<하모니>

이듬해에는 영화 <하모니>에서 거친 입담을 보여주는 재소자로 등장했습니다. 이 연기에 이어 정수영은 2013년에도 드라마 <비밀>에서도 재소자로 나왔습니다. 일명 ‘단발’로 불리며 주인공 강유정의 감방 동기이자 친구였습니다. 같은 해 방영된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에서는 180도 다른 푸근한 연기를 선보였는데요. 주인공 이수경의 친구이자 두 아들의 엄마인 박경미로 나왔죠.

‘주인공 옆의 걔’
전문 배우

<연애의 발견>

위에서 살펴봤듯이, 정수영은 유독 주연 배우의 친구나 감초 역할에 특화된 연기를 주로 펼쳤습니다. 하지만 드라마 <연애의 발견>만은 예외였죠. 정수영은 만년 드라마 보조작가 장기은으로 등장했습니다. 처음에는 여느 때와 비슷한 조연 캐릭터인 줄 알았지만, 극의 후반부에 나타나는 반전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인물로 그려졌죠. <연애의 발견>은 정수영의 신선한 연기 변신을 보여준 작품이었습니다.

<끝에서 두 번째 사랑>
<두번째 스무살>

정수영은 최지우 원톱 주연으로 화제가 된 드라마 <두번째 스무살>에도 출연했습니다. 댄스학원 원장이자 주인공 하노라의 막역한 친구 라윤영으로 분했죠. 2016년에는 일본 원작을 리메이크한 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에 캐스팅되었습니다. 40대 남녀의 고민과 일상을 그린 드라마로, 많은 시청자들에게 위로를 전한 작품이죠. 정수영은 지진희가 분한 고상식의 동생으로 나왔습니다. 특유의 수다스럽고 억척스러운 연기를 잘 살려 호평을 받았죠.

<쌈, 마이웨이>

2017년에는 드라마 <쌈, 마이웨이>에 깜짝 출연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다름 아닌 주인공 최애라의 남자친구의 내연녀라는 복잡한 설정이었죠. 열무보리밥집 사장이라는 독특한 설정의 ‘영숙’으로 등장했습니다. 임신한 몸으로 남자친구를 응징하는 고동만의 멱살을 잡아채는 코믹한 장면을 연출했죠.

<청일전자 미쓰리>

정수영은 2019년에만 3편의 드라마에 출연했었는데요. 바로 <운명과 분노>, <국문 여러분!>, <청일전자 미쓰리>입니다. 그중 <청일전자 미쓰리>는 중소기업의 실상을 ‘하이퍼 리얼리티’ 수준으로 그렸다는 입소문을 탄 수작이죠. 정수영은 주인공 이선심의 언니이자 철부지 동생 때문에 이리저리 치이는 주부 연기를 했습니다.

<나의 위험한 아내>

작년에는 드라마 <나의 위험한 아내>에도 얼굴을 비췄는데요. 매번 열세를 보이던 MBN 드라마 중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작품입니다. 정수영은 전업주부이자 작가 지망생인 김희정으로 분했습니다. 김희정은 이준혁이 연기한 형사 서지태의 아내입니다. 수사물을 연구하면서 점차 실제 사건 속 사람과 소설 속 주인공에게 동화해 가는 입체적인 연기를 소화해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