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을 위해 가장 많이 들어가는 어플 중 하나가 에어비앤비입니다평소에 머물기 힘든 독특한 숙소를 찾거나저렴한 숙소를 찾을 때 유용한데요코로나19 유행 속에서도 올해 2분기 에어비앤비가 역대급 실적을 기록하며 화제가 됐습니다하지만 에어비앤비 주주들은 기뻐하지 못했습니다그 이유가 무엇일까요?

300% 매출 증가
그런데…

에어비앤비가 올해 2분기 엄청난 매출 상승을 기록했음에도 주가가 4% 하락했습니다에어비앤비는 2021 2분기에만 13 4000만 달러의 매출액을 기록했습니다이는 전년보다 300% 증가하는 금액인데요총매출과 예약 건수 등의 지표는 코로나19가 확산되기 전과 비슷한 수치입니다.

그럼에도 주가가 하락하는 이유는 델타 변이입니다델타 변이가 본격적으로 확산되면서 이미 예약 취소 등이 늘어나고 있는데요이에 대해 에어비앤비의 데이브 스티븐슨 책임자는 현재 예약이 줄고 있는데 가을이라는 계절적 요인과 코로나19 우려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라고 전했습니다.

주가 하락에 대해 에어비앤비는 최근 주주들에게 보낸 서한을 통해서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여행업계에 타격을 줄 것으로 예상한다라며 백신 접종과 새로운 변이 등이 4분기 실적의 변수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델타 변이로 하락한
항공주

항공주는 그동안 포스트 코로나 수혜주로 주목받아왔는데요에어비앤비와 함께 올해 2분기 역대급 실적을 기록했지만델타 변이로 인한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큰 타격을 받았습니다유나이티드항공아메리칸항공 등 항공주들이 모두 급락하기 시작한 것입니다국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주가 역시 하락했죠.

여행 업계도 마찬가지입니다백신 접종이 시작되면서 살아나는 듯했던 여행 업계가 다시 얼어붙었습니다. 4차 대유행이 시작되면서 해외여행 예약이 끊긴 데다가 추석 연휴’ 예약자들도 여행 취소를 고려하기 시작했죠관계자는 현재 기준으로 추석 연휴 예약 건이 있는데신규 예약 증가는 둔화될 가능성이 크다라고 전했습니다.

오히려 지금이
매수 타이밍

전문가들은 오히려 코로나19로 항공주가 떨어지고 있는 지금이 매수하기 가장 좋은 타이밍이라고 말합니다글로벌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도 항공주를 적극 매수하는 게 좋다는 보고서를 발표했는데요결국 4차 대유행이 끝난 2022년 이후에는 보복 소비와 함께 여행 수요도 빠르게 증가할 거라는 예상입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에어비앤비 예약하고 여행 가본 적이 언젠지 모르겠다” “혹시 몰라서 에어비앤비랑 항공사 다 주식 사놨는데내년까지 버텨볼 예정입니다” “에어비앤비 매출이 저렇게 많이 나왔다고..?”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