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 신문에서만 접할 수 있는 재벌들은 아직도 대중들에게 낯설고 신비한 이미지입니다그동안 대중들과 쉽게 접촉할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았는데요최근에는 신세계 그룹의 정용진 부회장두산 매거진 대표 박서원 대표 등이 SNS를 활용하여 대중들과 소통하고 있습니다얼마 전에는 SK그룹 회장 최태원도 인스타그램 계정을 만들어 대중과의 거리감을 좁히고 있죠.

“요거트 뚜껑
핥아 드시나요?”



지난 6월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생성한 최태원 회장은 자신이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리면서 적극적인 SNS 활동을 시작했습니다최태원 회장의 인스타그램은 현재 4만 명의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데요그만큼 대기업 회장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을 확인해볼 수 있습니다.

지난 20일 최태원 회장은 인스타그램에 유정준 SK E&S 부회장과 빅터 차 미국 전략국제문제 연구소(CSIS) 한국 석좌 등과 식사를 하고 있는 사진을 올렸는데요한 누리꾼이 이 게시물에 혹시 회장님도 요거트 뚜껑 핥아 드시나요?”라는 질문을 올렸습니다이에 최태원 회장은 네 그렇습니다라고 대답했고이 대답은 좋아요 수가 1900개를 넘으며 큰 화제가 됐습니다.

“아빠 재벌이야?”
질문에…


지난 24일에는 가족과 있었던 에피소드를 공유하기도 했는데요최태원 회장은 자신이 사용하는 치실 사진과 함께 치실을 사용하는데 실을 좀 많이 길게 뽑아서 썼더니 막내가 옆에 보다가 아빠 재벌이야?’ 황당하다는 듯 물었다라는 글을 올렸습니다이에 최태원 회장은 막내딸에게 … 아니… 아껴 쓸게라고 답했다고 전했습니다.

최태원 회장은 이 게시물에 달린 여러 댓글에 답변을 남겼습니다. “회장님 혹시 치약은 어떤 거 쓰시는지 알고 싶습니다라는 질문에는 아무거나 맵고 화한 맛 좋아합니다라고 대답했는데요. “회장님 쭈쭈바 꼭다리도 드시는지요?라는 질문에는 이가 시려서 이제 쭈쭈바는 좀…”이라고 답변을 남겼죠.

배우 유태오도
인스타에 등장



최태원 회장의 인스타그램에 배우 유태오가 등장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지난 5일 최태원 회장은 좀비 영화 매니아들이라는 글과 함께 유태오와 함께 찍힌 사진을 올렸는데요현재 35명인 최태원 회장의 팔로우 명단에는 유태오와 그의 아내 니키리도 포함되어 있었죠.

최태원 회장의 동거인인 김 씨는 현재 미술품 갤러리 포도뮤지엄 총책임자로 근무하고 있는데요유태오의 아내인 니키리와 가까운 사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최태원 회장과 유태오 역시 아내들의 인연으로 서로 관계를 맺은 것으로 보입니다.

그동안 최태원 회장은 MZ 세대의 영향력에 대해 강조해왔습니다인스타그램 외에도 올해 초 SNS 클럽하우스 계정을 생성했습니다지난 9일에는 카카오 오디오 플랫폼 ’(mm)을 통해 생방송 간담회를 진행하기도 했는데요다양한 SNS를 통해 MZ 세대와의 소통을 시도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최태원 회장의 적극적인 SNS 소통에 대해 누리꾼들은 정용진이 인스타그램 해서 화제가 많이 되니까 다른 재벌들도 하는 듯” “요플레 뚜껑은 돈이랑 상관없이 보면 핥게 되어 있음” “뭔가 다 이미지메이킹 같기도 하고…”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