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엔터테인먼트는 실력이 없으면 아무리 오래 연습해도 데뷔시켜주지 않는 연예 기획사로 유명합니다. 그만큼 YG에서 연습생으로 활동하거나 데뷔한 이들은 어디서든 남다른 실력을 뽐내곤 하는데요. 그중 연습생 시절부터 유명했던, 레전드라 불리는 YG 연습생들의 과거 사진 한 장이 화제입니다. 사진 속 주인공들의 근황을 알아보았습니다.

K팝 스타 출신 장한나

장한나는 2014년 SBS ‘K팝 스타 3’에서 솔풀한 보이스로 양현석의 마음을 사로잡은 인물입니다. 양현석은 “이하를 처음 볼 때와 같은 충격을 받았다”라고 장한나를 평가했죠. 6위로 탈락한 이후 장한나는 YG엔터테인먼트로 영입되어 ‘믹스 앤 매치’, 지누션 ‘한 번 더 말해줘’ 등에 참여해 근황을 전했습니다. 이어 TYG가 추진하던 ‘퓨처 투 애니 원’ 유력 멤버로 연습생 생활을 시작했죠.

그러나 장한나는 최종적으로 YG를 떠나게 되었습니다. 그 기색이 보였던 것은 블랙핑크 데뷔인데요. 팬들은 블랙핑크 멤버로 장한나를 꼽았지만 최종적으로 장한나는 블랙핑크에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이후 장한나의 소식은 전해지지 않았는데요. YG를 떠난 장한나는 소속사 없이 2020년 5월 1일 데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적 후 데뷔한 박진희

1998년생 박진희는 ‘지니 박’이라는 이름으로 14살부터 YG에서 연습생으로 지냈습니다. 그는 약 7년 동안 연습생으로 있었는데요. 2012년 YG가 공개한 ‘퓨처 투 애니 원’에서 블랙핑크로 데뷔한 지수, 리사, 제니와 관중석에 앉아 있는 모습이 포착됐죠. 그러나 블랙핑크 데뷔가 좌절되면서 2018년 프로듀스 48에 개인 연습생 신분으로 참가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프로듀스 48에서 탈락한 이후 YG에서 탈퇴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현재는 바인 엔터테인먼트 소속 걸그룹 ‘시크릿 넘버’로 2020년 5월 19일 데뷔해 활동을 이어가고 있죠. 메인 래퍼이자 리드보컬로 팀의 핵심 멤버로 활동 중입니다.

메인보컬로 영입된 조미연

조미연은 YG 블랙핑크 이전에 추진되었던 걸그룹 ‘핑크펑크’의 데뷔 조였던 연습생입니다. 핑크펑크에는 현재 블랙핑크 멤버가 다수 포진해 있었는데요. 5년간의 연습 끝에 데뷔조에 들었지만 최종적으로 걸그룹 펑크펑크 데뷔가 좌절되며 연습생 생활을 정리했습니다.

YG에서 나온 조미연은 마침 메인보컬이 필요했던 큐브엔터테인먼트에 합류합니다. 당시 큐브엔터테인먼트는 걸그룹 ‘(여자) 아이들’을 준비 중이었는데요. 곡을 이끌어갈 메인보컬을 찾는데 난항을 겪고 있었죠. 덕분에 조미연은 (여자) 아이들 마지막 멤버로 데뷔에 성공했습니다.

피처링으로 이름 알린 김제니

제니는 YG에서 데뷔한 연습생 중 한 명입니다. 그는 어린 시절을 뉴질랜드에서 보냈는데요. 평소 YG 음악을 즐겨듣던 제니는 중학생 때 미국 플로리다 유학 대신 귀국을 택합니다. 그리고 중학생 2학년인 2010년 YG엔터테인먼트 연습생으로 입사했죠.

이후 제니는 JENNIE KIM이라는 이름으로 2012년 지드래곤 ‘그 XX’ 뮤직비디오 여주인공으로 얼굴을 알립니다. 이어 이하이의 ‘Special’, 승리 ‘GG BE’, 지드래곤 ‘Black’을 피처링하며 경험을 쌓았죠. 한편 제니는 ‘퓨처 투 애니 원’ 멤버로 핑크펑크로 데뷔를 준비하는데요. 이후 2016년 핑크펑크가 아닌 블랙핑크로 데뷔했습니다. 현재는 빅뱅의 뒤를 이어 YG를 이끄는 인물로 평가받고 있죠.

700:1 경쟁을 뚫은 박채영

블랙핑크로 데뷔한 로제(박채영)는 뉴질랜드에서 태어나 호주 멜버른에서 성장한 교포 2세입니다. 그는 2012년 호주에서 열린 YG엔터테인먼트 글로벌 오디션에 참가해 1위를 차지했죠. 능력 자체가 출중했던 만큼 연습생으로 들어온 2012년, 지드래곤 미니앨범 수록곡 ‘결국’에 피처링으로 참가했습니다.

로제는 연습생 생활하는 4년 동안 호주에 있는 가족을 만나지 못했는데요. 당시 가족을 보지 못할 거란 생각을 못 했던 터라 외로움을 많이 느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연습생 전까지 춤을 춰본 적이 없어 고민이 많았다고 전했는데요. 메인 댄서인 리사를 보며 꿈을 키웠다고 전했습니다. 현재는 블랙핑크 특유의 격한 춤을 추면서 보컬까지 안정되게 구사하는 실력파 아이돌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YG 외국인 연습생 1호,
리사

리사(Lalisa ‘Lisa’ Manoban)는 본래 태국 댄스팀 크루로 활동했던 인물입니다. 당시 태국은 한창 K 팝 붐 가운데 있었는데요. 로제는 K 팝가수를 꿈꾸던 중 2010년 YG 태국 오디션에 참가합니다. 4000명의 지원자 중 1등을 차지했죠. 덕분에 YG의 외국인 연습생 1호로 YG에 입사하게 됩니다.

연습생이 된 리사는 남다른 댄스 실력으로 화제가 된 빅뱅 태양의 ‘링가 링가’ 뮤비에 참여합니다. 뮤비에서 제니는 남다른 댄스 실력과 끼를 선보였는데요. 이어 패션 브랜드 ‘노나곤’ 전속 모델로 활약하고 위너 송민호와 함께 공연하며 무대 경험을 쌓았습니다. 그리고 2016년, 블랙핑크로 데뷔했죠.

데뷔 빼고 다 해본 김지수

지수는 블랙핑크의 맏언니입니다. 중학교 시절 입사한 다른 멤버들과 달리 고등학교 2학년 때 연습생으로 입사했죠. 본래 연극 영화과에 진학하려 했으나 오디션 경험을 쌓기 위해 본 YG 오디션에 합격하면서 YG 연습생이 되었습니다.

지수는 ‘데뷔 빼고 다 해본’ 연습생으로 유명한데요. 2014년 하이수현 ‘나는 달라’, 에픽하이의 ‘스포일러’ 뮤직비디오 여자 주인공으로 출연한 것을 시작으로 2015년에는 샘소나이트, 엔젤스톤, 니콘, 스마트 학생복 CF를 찍었습니다. KBS 드라마 ‘프로듀사’에 카메오로 출연하기까지 했죠. 현재는 블랙핑크의 정신적 지주이자 분위기 메이커로 활동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