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대표적인 미인 배우로 뽑히는 한고은우아한 미모와 독보적인 분위기로 한국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이런 미모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그녀가 어떤 남성을 만날지 궁금해했습니다한고은이 선택한 남성은 의외로 평범한 회사원이었습니다만난 지 100일 만에 결혼식을 올린 한고은그녀가 평범한 회사원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일까요?


슈퍼 엘리트 모델로
데뷔한 한고은

배우 한고은은 1995년 슈퍼 엘리트 모델 선발대회를 통해 연예계에 데뷔여러 광고에 모델로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습니다대중들에게 배우로서 얼굴을 알리게 된 작품은 영화 <태양은 없다>였는데요영화 주인공인 조홍기에게 속아 내레이터 모델 일을 하는 연예인 지망생 미미 역할을 맡았죠.


한고은이 배우로서 연기력을 인정받은 작품은 KBS2에서 2007년에 방영된 <경성 스캔들>입니다한고은은 <경성 스캔들>에서 차송주 역할을 맡아 큰 사랑을 받았는데요이 역할로 한고은은 2007년 KBS 연기 대상에서 여자 조연상을 수상했습니다.


한고은- 신영수
러브스토리

한고은은 2015 4살 연하인 신영수와 깜짝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100일을 연애하고 101일째 되는 날 결혼식을 올려 화제가 됐는데요갑작스러운 결혼으로 남편인 신영수가 재벌 집안이라는 소문이 돌기도 했지만 당시 그는 홈쇼핑 회사에서 상품기획업무를 하는 평범한 MD였습니다.


한고은과 신영수는 지인의 소개팅으로 처음 만났습니다두 사람은 첫 만남 전 미리 메신저를 통해 연락을 주고받았는데요당시 신영수는 대화가 너무 잘 되더라라며 만나는 날 얼굴이 너무 부어 5월인데도 차 안에 히터를 틀어 땀을 뺐다고 전했죠.


신영수는 첫 만남 후 한고은에게 한번 거절을 당했었다고 밝혔습니다이에 대해 한고은은 남편을 처음 만났을 때 너무 착한 사람이라 나를 견디지 못할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나보다 좋은 사람 만나라고 밀어냈다라고 전했는데요하지만 두 번째 만남에서 키스까지 하게 되면서 관계가 급진전됐습니다.


한고은이
결혼을 결심한 이유

한고은이 신영수와 결혼을 결심하게 된 결정적인 이유는 가족에 대한 마음이었습니다한고은은 한 프로그램에서 남편은 누구보다 가족을 생각하는 사람이라는 점에서 저와 가치관이 맞았다만약 커리어를 가장 중요시하는 사람이었다면 트러블이 있었을 것이라고 전했는데요.


실제로 결혼 후 한고은은 10년 넘게 암 투병을 해온 시아버지를 위해 남편에게 퇴사를 권유했습니다신영수도 회사보다는 아버지를 선택했고아버지의 곁을 6개월 동안 지켰습니다이에 신영수는 아버지가 의식이 없다가 며느리가 오면 잠깐 웃으셨다라며 아내가 없었으면 이렇게까지 아버지가 못 지내시고 돌아가시지 않았을까 싶다라며 한고은에게 고마움을 전했죠.


한고은과 신영수의 러브스토리를 접한 누리꾼들은 전에 티비 나오는 거 보니까 시댁 식구들이랑 사이좋아 보이던데서로서로한테 좋은 사람들이네” “대단한 부부인 것 같다 저렇게 하는게 맘처럼 쉽지 않은데”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