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은 비행기를 타면 무얼 하며 시간을 보내시나요? 동반자와 함께 수다를 떨 수도 있고 영화를 시청하거나 음악을 감상할 수도 있겠죠. 많은 분들은 눈을 떴을 때 목적지에 도착해 있기를 바라며 잠을 청하실 것 같은데요.

숙면을 취하시더라도 비행기의 이착륙 시에는 잠을 자면 위험하다는 사실 꼭 명심하셔야 합니다. 심각한 건강상의 문제를 일으킬 수도 있다는 비행기 이착륙 시 숙면, 그 원인이 무엇인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귓속 고막에 발생하는
압력 차이

비행기가 이륙하고 착륙할 때에는 고도의 변화가 생기죠. 이륙 시에는 비행하기 적절한 고도에 다다르기 위해 상승하고 착륙 시에는 고도가 하락합니다. 그리고 이때 우리의 신체는 고도에 따른 기압의 변화를 느끼게 됩니다. 그중 가장 취약한 부위가 귀인데요.

귀는 기압의 영향을 많이 받습니다. 평소에는 귀의 이관이 중이와 외이의 압력을 같은 상태로 유지해 주지만, 비행기의 이착륙 시에는 이관이 막히게 되죠. 이로 인해 양쪽 고막에 압력 차이가 발생하여 통증이나 먹먹함과 같은 불편함이 발생합니다.

심각할 경우 청력손실 초래

비행기에서 귀가 먹먹하거나 느껴지는 약간의 통증은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해 보셨을 겁니다. 이는 절대 쉽게 여겨서는 안 되는 문제입니다. 귀 막힘과 통증은 비행기 이륙과 착륙 시에 발생할 수 있는 가장 일반적인 현상이기는 하나, 오래 지속되면 건강에 심각한 문제를 가져올 수 있기 때문인데요.

처음에는 귀가 막힌듯한 느낌이 들며 자기 목소리가 안에서 울리는 현상으로 시작되지만 심해지면 고막 안쪽에 물이 차고 출혈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이 현상이 오래되면 귀뿐 아니라 코까지도 영향을 미치게 되죠.

코에도 염증이 발생할 수 있음은 물론이고 어지러움과 메스꺼움 최악의 상황에 청력손실까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런 무서운 건강 문제는 모두 비행기 이착륙 시 달라지는 고도에 따른 귓속의 기압변화 때문인 것이죠. 그리고 이런 문제는 비행기 이륙과 착륙 시에 잠들어 있으면 예방할 수 없습니다. 이착륙 시 깨어있을 것을 당부하는 것도 귀 막힘과 통증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서이죠.

귀 막힘, 통증 예방법

귓속 기압변화에 따른 여러 건강 문제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비행기 이륙과 착륙 시 가급적 깨어 있어야 합니다. 이때 고막의 기압 차이를 맞춰주어야 하는데요. 가장 기본적인 방법은 계속해서 침을 삼키거나 하품을 하는 것입니다. 침 삼키기와 하품을 함으로써 중이로의 공기 흐름을 유도하여 귓속 기압을 같게 만들어주는 것이죠.

발살바 호흡을 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손으로 코를 막고 입을 다문 상태에서 입안 공기를 코 뒤로밀어내는 호흡법인데요. 이 행동을 반복하면 막혔던 귀가 뚫리게 됩니다. 귀마개를 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귀마개가 외이와 내이의 압력을 조절해 외부로부터 받는 자극을 최소화시켜주죠.

비행기 이착륙 시 발생하는 귀 먹먹함과 통증은 평소 감기나 비염을 앓고 있는 분들에게 더 심하게 발생하는데요. 이런 분들은 비행기를 타기 전에 미리 치료를 받고 타시는 것을 당부드립니다. 그뿐만 아니라 선천적으로 이관이 약한 분들도 위의 예방법을 숙지하시고 의사의 진찰을 받은 후 탑승하는 것이 좋습니다.

어디론가 떠난다는 설렘을 안겨주는 비행기, 이륙과 착륙 시에 잠들어 있어서는 안 되는 이유를 알아보았습니다. 이는 바로 이착륙 시에 발생하는 귓속 기압변화를 예방하기 위해서였는데요. 비행기를 탑승했을 때 발생하는 일반적인 현상이지만 청력손실까지 초래할 수 있는 만큼 예방법을 꼭 숙지하는 것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