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체육관 관장 주인 옆에서 한 강아지가 보인 행동이 화제입니다. 주인은 열심히 운동을 하고 있었는데요. 운동하는 주인을 너무 좋아하다 못해 따라 하고 싶었던 강아지는 주인의 머리 위에 올라타서 점프까지 했습니다. 깜찍한 모습으로 전 세계에 널리 알려진 강아지와 주인의 케미를 함께 만나볼까요?

운동하는 주인에게
애정 표현하는 강아지

주인 옆에서 함께 운동하는 강아지의 영상은 주인의 체육관 계정 ‘crossfitmilescity’를 통해 공개되었는데요. 지난 9월 올라온 영상 속 강아지는 벤치프레스를 하는 주인의 얼굴 위에 자신의 얼굴을 비비며 애정을 보였습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강아지 침 때문에 달아오른 얼굴이 조금 시원해졌겠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폭소했습니다.

이뿐만이 아니었습니다. 팔굽혀펴기를 하는 주인의 머리를 꼭 껴안고 있었던 강아지는 운동의 흔들림 때문에 계속해서 불안정한 모습을 보였는데요. 결국 강아지는 주인 머리를 넘어서서 자빠져 버렸습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흔들리는 정도를 보면 거의 같이 운동하는 수준’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일부 누리꾼들은 강아지가 너무 귀여웠던 나머지 견종이나 이름을 묻기도 했는데요. 이에 주인은 강아지가 골든 레트리버 종의 ‘테오’라고 밝혔습니다.

운동 따라 하는 강아지부터
귀여운 방해 작전까지

운동하는 주인을 따라 하는 강아지들의 모습은 꾸준히 화제가 되어오고 있습니다. 외국의 한 대형견은 주인이 집 안을 돌아다니며 워킹 런지를 하는 모습을 따라 했는데요. 사람처럼 한쪽 다리만 구부리지 못해 어설프게 두 다리로 엎드렸다 일어났다 하는 모습이 많은 누리꾼들에게 귀여움을 샀습니다.

이 밖에도 운동하는 주인에게 와서 놀아달라고 건드리는 등 강아지들의 귀여운 방해 작전이 이슈가 되어왔습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강아지가 주인을 정말 사랑하면 생기는 일’, ‘이렇게까지 방해한다고? 대환영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