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w.smartincome.com

과거엔 연예인에게 열애설이란 아무래도 득보다는 실이 크기 때문에 쿨하게 인정하기보다는 극구 부인하는 경우가 많죠. 하지만 이제 무조건 열애설을 부인하는 시대는 끝났습니다. 최근에는 열애설을 당당하게 인정하고 대중들의 축복 속에서 사랑을 키워나가는 연예인 커플들이 많은데요.


바로 오늘 데뷔 이래 24 만에 공식 열애를 인정한 배우가 있습니다. 그동안 남다른 캐미로 수많은 여배우들과 열애설이 보도되었던 배우 소지섭. 과연 그의 24 강철 철벽을 부숴버린 열애설의 상대는 누구일까요?


일명 소간지라 불리는 배우 소지섭. 그는 1995 모델로 연예계에 혜성같이 데뷔했죠. 이후 MBC 시트콤 '남자  여자 '으로 주목받으며맛있는 청혼' '유리구두' '천년지애' '발리에서 생긴 ' '미안하다사랑한다' 모두 히트에 성공시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지난해 MBC 드라마 ' 뒤에 테리우스' 연기대상을 수상하며 저력을 다시 한번 과시했는데요.


태평양같은 어깨와 매력있는 마스크로 데뷔 이후 24 동안 줄곧 톱배우의 길만 걸은 소지섭그동안 그는 넘사벽 피지컬에서 나오는 남다른 캐미덕분에 작품 호흡을 맞춘 여배우와 열애설이 종종 보도되기도 했었죠. 하지만 그는 데뷔 24 동안 '사실무근'으로 일축하며 1번의 열애설도 인정하지 않았는데요. 그런데 바로 오늘 모두의 예상을 깨고 배우 소지섭이 쿨하게 열애를 인정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때문에 소지섭의 열애 사실뿐만 아니라  공개 열애 대상에 대한 관심이 높은 것도 사실인데요. 그가 데뷔 24 만에 최초로 열애설을 인정한 주인공은 바로 롤챔스의 대표 아나운서 조은정 아나운서입니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1994년생으로 올해 26살이  조은정 아나운서는 예원학교와 서울 예술고등학교 한국무용과를 졸업한 이화여자대학교 한국무용과에서 공부한 재원이죠.


출처: blog whipp11

그녀는 지난 2014 7 OGN( 온게임넷입사  각종 게임 관련 진행과 MC 등을 맡았으며 인기를 누렸는데요한국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롤챔스) 대표 아나운서로 활약한 특이한 이력이 있죠특히 조은정 아나운서는 OGN 몸담고 있던 시절 리그 오브 레전드(, LOL) 챔피언스 코리아 대회 당시 MVP 선정된 선수들과 인터뷰를 나누는 장면이 화제가 되며  팬들 사이에서  인기를 모았습니다.


출처: pinterest

뛰어난 미모는 물론 게임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수려한 진행 솜씨로 팬들 사이에서 '롤챔스 여신'으로 불린 조은정 아나운서. 하지만 아쉽게도 2016 롤챔스 스프링 시즌을 끝으로 MC 자리는 내려놓게 되는데요조은정 아나운서가 LCK 인터뷰어를 통해 하차한 소식을 전하자 롤챔스 관객분들과 팬들은 크게 아쉬움을 표하기도 했습니다당시 그녀는 "그동안 밀린 학업을 위해 하차를 결정하게 되었다고하차의 뜻을 전했었죠


조은정은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기도 했었습니다. 학업에 열중하기 위해 하차했던 그녀가 2016 KBS 2TV '해피선데이-12 이화여자대학교 '에서 무용과 재학생이자 경기 진행자로 깜짝 등장해 화제를 모았었는데요. 이후 2016 말부터 지난해 6월까지는 SBS '본격 연예 한밤리포터로 활약하며 남다른 진행 능력을 뽐내왔습니다.


출처: sbs

현재는 모든 연예계 활동을 잠정 중단한  대학원에 진학학업을 이어가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에 소지섭의 소속사 51K 측에서도 "상대방이 지금은 연예계 활동을 하지 않는 일반인이기에 여러 가지로 조심스러운 마음"이라며 " 이상의 추측 보도나 과잉 취재는 자제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며앞으로도  사람이 예쁜 만남을 이어갈  있도록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랍니다"라고 당부했죠.


그녀는 과거 아나운서로 활동했지만 현재는 일반인으로 돌아간 상태이기 때문에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개인 SNS 일체 운영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소지섭의 열애 공개로 그녀에게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사람의 영화보다 영화 같은 만남도 함께 화제가 되고 있죠소지섭과 조은정 아나운서의 만남은 그녀가 SBS '본격 연예 한밤'에서 리포터로 활약하는 2018년으로 거슬러 올라가게 되는데요.


당시 소지섭은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홍보를 위해 배우 손예진과 함께 SBS'본격 연예 한밤' 찾습니다. 그리고 사람은 해당 코너를 진행하던 리포터인터뷰이와 인터뷰어로 처음 인사를 나누게 되죠이후  사람은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우연히 재회했고 자연스럽게 연인 사이로 발전했습니다. 인터뷰 당시 소지섭과 조은정 아나운서는 17살이라는  차이에도 불구하고 서로 대화가 통하는 모습을 확인할 있는데요.


평소 듬직하고 자상한 성격의 소지섭과 밝은 성격의 조은정 아나운서의 예쁜 열애는 주변인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죠. 한편 일축에서 보도된 결혼설에 대해 소지섭의 소속사 51K 측은  “소지섭 조은정 아나운서는 지난해부터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교제한  1 정도 됐다"라며 “결혼 계획과 관련해서는 아직 밝히는 것이 조심스럽다예쁜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라며 일축했습니다.